항소심서도 삼성 백혈병 산재인정

법원이 원심에 이어 항소심에서도 삼성 백혈병 노동자의 산업재해를 인정했습니다. 하지만 산업재해 증명 책임이 노동자에게 부과되어 있어 피해자 5인 중 3인은 산업재해로 인정받지 못했습니다.

개설자
호득
열쇠말
백혈병 산재 삼성
관련사이트
바로가기
개설 기간
9월 5일까지
  1. 검색
  2. 코멘트
  3. retweet
\'또 하나의 약속\' 예매 1위에도 상영관 부족...배급사 \'외압설\' 제기

'또 하나의 약속' 예매 1위에도 상영관 부족...배..

'또 하나의 약속' 예매 1위에도 상영관 부족...배급사 '외압설' 제기

백일자 기자 2014년 2월 4일

삼성반도체 백혈병 피해자 고 황유미 씨의 실화를 담은 영화 ‘또 하나의 약속’이 높은 예매율에도 불구하고 극장에서 상영을 기피해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일부 멀티플렉스 극장에서 개봉관 수가 적은 것에 대해 '또 하나의 약속'의 배급사 측은 ‘외압설’을 제기하고 나섰다. 영화 '또 하나의 약속'..

  • 아직 작성된 의견이 없습니다.
세월호를 기억하는 시민네트워크
의협, ‘원격진료, 영리자회사’ 수용...“기만적 협의 폐기해야” 반발도 의협, ‘원격진료, 영..

의협, ‘원격진료, 영리자회사’ 수용...“기만적 협의 폐기해야” 반발도

참세상 2014년 3월 17일

대한의사협회(의협)와 보건복지부가 원격진료와 투자활성화대책 등과 관련한 의-정 협의 결과를 도출했다. 정부의 투자활성화대책와 원격진료 등 의료영리화 정책 저지를 내걸고 집단 휴진까지 강행했던 의협은, 회원 찬반투표를 통해 협의문 수용 여부를 결정짓게 된다. 만약 과반 수 이상이 협의..

  • 아직 작성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미지가 없습니다.
  • 아직 작성된 의견이 없습니다.